2019.09.06 12:07

손톱건강과 치료법

조회 수 5 추천 수 0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이번 시간에는 손톱건강과 치료법에 대해서 알아보겠습니다. 피부가 변화해서 생긴 손톱은 장식적인 것이 아닙니다. 매우 많은 일을 하고 강한 힘을 받는다던가 섬세한 작업을 하는 등 우리가 살아가는데 손톱이 없으면 매우 불편합니다.
   이렇게 대단한 역할을 하는 손톱은 매일 자랄 뿐 아니라 몸의 컨디션이나 생활환경, 약품 등에서 데미지를 받았을 때 변화를 보이거나, 신체의 이상을 알려주기도 합니다.
   평소 네일 관리를 받을 때 건강한 자신의 손톱을 기억해 두었다가 의사나 전문 네일 리스트와 상담을 하는 것이 좋습니다. 손톱의 질병은 우리 주변에서 쉽게 찾아 볼 수 있지만 대부분 사람들은 모르고 지나가는 경우도 많습니다.
   행 네일(손톱 주변의 피부가 너무 건조하거나, 큐티클을 너무 가까이 잘라냈을 경우 생기는 거스러미)이나 무좀, 인그로우 네일(손, 발톱이 살 속으로 파고 들어가는 증상) 등은 시술 시기를 놓치게 되면 심할 경우 발톱이나 손톱을 자라지 않게 만들거나 형태가 찌그러져 변형된 형태로 계속 자라나게 되는 상황까지 초래할 수 있습니다. 여기서 시술 할 수 있는 몇 가지 손톱 질병에 대해서 알아보도록 하겠습니다.
   1. 오니카트로피아(Ohychatrophia)는 네일 배드가 마모되어 윤기가 없고 전체적으로 어두운 색을 띄는 질환으로 강한 비누, 화학제품에 입은 상처 등이 이런 증상을 유발시킵니다,
   이것을 종종 사상균(곰팡이 형태의 균)으로 잘못 인식되기도 합니다. 가벼운 경우에는 간단히 치료할 수 있습니다.
   2. 물어뜯는 네일(Bitten Nail)은 물어뜯는 손톱을 말하며 우리 주위에서 자녀들이나 종종 성인들에게서도 흔히 찾아볼 수 있는 질환 중의 하나입니다. 습관적으로 손톱을 물어뜯게 되는데 이로 인해 손톱 형태가 변형될 뿐 아니라, 박테리아의 감염이 있을 수도 있음으로 빨리 습관을 치료하도록 하는 것이 좋습니다.
   3. 테리지움(Pterygium)은 네일이 자랄 때 소피의 과잉 성장으로 생기는 데, 큐티를 주기적으로 정리해 줌으로써 치료될 수 있습니다.
   4. 에그셜 네일(Eggshell Nail)은 부드럽고 가늘고 하얗게 네일 끝이 굴곡이 지는 증상으로 이런 증상은 질병, 다이어트로 인한 영양 결핍으로 생기게 됩니다.
   5. 오니코렉시스(Onychorrhexix)는 손톱이 갈라지거나 부서지는 상태이며 세로 골이 파져 있는 증상입니다. 손톱의 부상이나 또는 팔리쉬 리무버나 아세톤 같은 용해제의 과다한 사용, 제대로 시술하지 않은 거친 화일링 등으로 발생 됩니다.
   마지막으로 오니킥시스(Onychauxis)는 조갑비대증이라고도 하는 이 질환은 손톱이나 발톱이 비정상적으로 두껍습니다. 이 상태는 통상적으로 내과적 질환이나, 국부적인 감염, 혹은 유전으로 발생합니다. (이 질환의 경우 네일샵에서는 시술이 불가능합니다.) <*> 
   문의: Ashley (213) 999-0971(도쿄 헤어 내)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40 무릎관절염 치료 시 근육 운동을 반드시 해야 하는 이유 Valley_News 2019.10.24 0
39 단풍놀이 가을산행 간다면… 부상 주의하세요 Valley_News 2019.10.24 0
38 치아 건강 위협하는 식품 Best 3 Valley_News 2019.10.24 1
37 식이섬유의 배신, 장(腸) 안 좋은 사람 조심해야 file Valley_News 2019.10.24 1
» 손톱건강과 치료법 Valley_News 2019.09.06 5
35 선.글.라.스 ! 멋보다 건강을 위한 필수 아이템 Valley_News 2019.09.06 4
34 칼로리 소모하는 호르몬 음식 오래 씹어야 잘 나와 Valley_News 2019.06.13 15
33 뇌 건강에 좋은 생활 습관 Valley_News 2019.06.13 12
32 운동 전엔 채소보다 과일… 견과류·음료도 피해야? Valley_News 2019.06.05 12
31 공복에 먹으면 안 좋은 음식 5가지 속 쓰림, 혈당 상승… Valley_News 2019.06.05 14
30 발 건강 관리법 Valley_News 2019.06.04 4
29 당신이 항상 피곤한 이유 8가지 Valley_News 2019.06.04 5
28 봄을 맞아 겨울동안 몸속에 쌓인 독소 배출을 촉진하는 5가지 방법 Valley_News 2019.06.04 7
27 콩의 위력 암, 치매 예방은 물론 피부 개선까지 Valley_News 2019.06.04 7
26 의사·약사가 안 먹는 음식 1위‘탄산음료’… 2위는? Valley_News 2019.06.04 9
25 ‘혈당 스파이크’ 막으려면 달달한 아침 식사는 금물 Valley_News 2019.02.04 31
24 하루에 달걀 1개 먹으면 심장병 사망 18% 낮춰 file Valley_News 2019.02.04 53
23 치매 위험 알려면… ‘단어 기억력 테스트’ 해 보세요. file Valley_News 2019.02.04 24
22 시끄러운 소음에 많이 노출될수록 심뇌혈관질환 위험 높아진다 Valley_News 2019.02.04 16
21 저염식이‘필요한’ 사람 vs 저염식이‘위험한’ 사람 file Valley_News 2019.02.04 21
Board Pagination Prev 1 2 Next
/ 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