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회 수 3 추천 수 0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52세 여성이 갑자기 호흡 곤란이 오고 공황장애가 와서 죽을 뻔했다고 하면서 찾아왔습니다. 이분은 지난 몇 개월 동안 호흡곤란이 오고 천식이 생겨서 내과에 다녔는데, 여러 가지 천식약을 쓰면서 부작용으로 괴로웠다고 했습니다. 그러던 어느 날 갑자기 심장이 두근거리고, 부정맥이 생겨서 기절하는 것 같은 경험을 했다고 합니다. 내과에서 심장내과로 보내서, 거기서 온갖 검사를 하지만 답이 없었고, 병원 응급실로 옮겨졌다고 합니다. 하루 꼬박 이것저것 검사를 하고, 심지어 허벅지 다리 대정맥으로 카테타를 넣고 심장 검사까지 하는, 반 수술을 당하고도 답이 안 나왔다고 합니다. 결국 왜 그런지 알 수 없는 병이라고, 그냥 조심하시라고 했답니다. 그리고 또 다른 이약 저약 부정맥 방지, 심장마비 방지약을 주어서 이런저런 약들의 부작용으로 고생하고 있었다고 합니다. 천식이 이상하게도 내과에서 잡히지가 않아서 알러지과에 갔더니, 당장 산부인과 가보라고 해서, 왜요? 하면서도 답답한 마음에 찾아왔다고 했습니다.
   이분은 의사를 본 지는 5년이 넘었다고 했고, 자기가 6개월 동안 생리를 안 한다는 사실도 생활에 바빠서 깜박했다고 했습니다. 사실 가슴 두근거리는 일과 홍조 (hot flush)는 생각해 보니까, 진작부터 하고 있었다고 했습니다. 공황장애로 갑자기 숨이 막히는 경험은 한두 달 전부터 했고, 천식기운은 얼마 전에 시작되었다고 했습니다. 알러지 선생님이 맞았습니다. 이병은 산부인과 병입니다. 이분은 심한 갱년기 증상을 겪고 있는 것입니다. 이분은 피검사로 확실히 조사한 후에 필요한 양의 호르몬을 보충해 주었습니다. 한 이삼일 후에 전화가 왔습니다. 다 나아 괜찮다고, 숨도 잘 쉬고, 공황장애도 없어지고, 부정맥도 없다고 했습니다. 이런저런 약 들을 다 끊고, 특히 공황장애 약을 끊고, 부옇게 다니던 일이 없어지고 맑은 정신으로 다니니 얼마나 감사한 일인지 모르겠다고 했습니다. 그러면 이제 우리는 이 환자 분의 케이스를 통하여 몇 가지 배울 점을 생각해 보겠습니다.
   첫째, 이분이 정기검진만 제때 하셨으면, 이렇게 심하게 고통을 받지 않았을 것입니다. 그리고 여성들의 정기적인 검진은 우선 산부인과에서 하는 것이라는 것을 알아야 합니다. 그리고 산부인과 검진도 나이에 따라 신경 쓸 일이 다르다는 사실을 이해해야 합니다.
   이삼십 대에는 임신 분만 산전 산후 관리, 여러 가지 염증으로 생기는 일들이 주로 다루는 일입니다. 사오십 대에는 몸의 변화, 특히 호르몬 변화로 생기는 여러 가지 증세를 생각해 보아야합니다. 여성들만이 겪는 갱년기 장애에 관하여서는 의사들도 물론 신경을 써야 하지만, 환자들에게도 널리 계몽을 하여서, 이런 일이 생겼을 경우에 바로 뭐가 필요한지를 파악하고 조치를 하여야 하겠습니다. 그리고 육십 이후에는 노화로 생기는 요실금, 자궁하수, 방광탈출증 등을 신경 써야 하겠습니다. 요즘 보통 90세까지 사시는 분들이 많기때문에 60부터 90세까지, 많은 사건들과 병들이 생길 수 있습니다. 이런 일들도 산부인과에서 다 관리하는 것을 아셔야 합니다.
   둘째, 의사들은 병의 근본적 인 이유를 생각해서 바른 진단을 하고 바른 치료를 해야 합니다. 증상만을 쫓아서 치료를 하면, 큰 그림을 놓치고, 본의 아닌 오진과 쓸데없는 치료과정으로 환자를 괴롭힐 수가 있는 것을 기억해야 합니다.
   셋째, 의사와 의사간에 소통을 잘하여서 문제해결에 협력적인 관계를 유지해야 합니다. 이 환자의 경우, 내과에서 천식 치료를 시작했습니다. 이때에 환자를 두루두루 살펴보고서, 산부인과 검진을 안했으면, 한번 가보라고 했으면 좋았을 걸 하는 아쉬움이 있습니다. 그렇게 했다면 산부인과에서 갱년기 장애를 일찍 진단하고, 심장내과와 병원서 받은 힘든 진단과정을 겪지 않아도 될 것이었습니다. 어려운 진단과정을 겪고 고생고생 했는데, “그냥 다 괜찮아요, 그냥 사시면 되요.”할 때, 환자분이 얼마나 당혹스러웠을까요? 어쨌든, 이분은 알러지과 선생님을 잘 만나서 산부인과로 바로 오셨습니다. 지금 갱년기 치료를 하시고 공황장애, 천식, 부정맥, 호흡곤란이 다 없어졌습니다. 바른 진단은 바른 치료를 하는 근본입니다. 진단이 안 되고 치료가 안 되면, 의사는 물론이지만, 환자들도 혹시 다른 진단이 있지 않을까 생각해 보는 것이 좋겠습니다. 이분은 특히 이럴 때 두루두루 생각해 주신 알러 지과 선생님께 감사드려야 하겠습니다.<*>
   문의 박해영 산부인과 (213) 386-3450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 바른 진단과 바른 치료가 근본 - 박해영 산부인과원장 Valley_News 2019.11.23 3
25 자궁내막증 - 박해영 산부인과 Valley_News 2019.10.24 9
24 생리 증후군 - 오 정국 <발보아 한의원> 원장 Valley_News 2019.10.24 0
23 자궁내막증식증과 자궁내막용종 - 박해영 산부인과 Valley_News 2019.10.24 0
22 오십견 - 오 정국 <발보아 한의원> 원장 Valley_News 2019.10.24 0
21 사막에 사는 잡초라 해서 물만 필요한 것은 아니다. - 선 기 훈 <천수한의원장> Valley_News 2019.09.06 27
20 목 통증과 좌골 신경통 - 조셉 전 <올케어 척추신경 전문의> 원장 Valley_News 2019.09.06 2
19 호스피스에게 주는 혜택- 김선일 목사 그레이스호스피스 채플린 file Valley_News 2019.07.12 3
18 대장염 - Tom Yang <유명한의원> 한의사 Valley_News 2019.06.13 3
17 위 염 - 탐 양 <유명한의원> 한의사 Valley_News 2019.06.05 2
16 심근경색 -탐 양 <유명한의원> 한의사 Valley_News 2019.06.04 2
15 당뇨병 - 탐 양 <유명한의원> Valley_News 2019.06.04 3
14 동맥경화증 - 탐 양 <유명한의원> Valley_News 2019.02.04 2
13 임신중독증..... 탐 양 <유명한의원> 한의사 Valley_News 2019.01.03 3
12 알레르기성 비염 Valley_News 2018.11.02 2
11 목 통증과 좌골 신경통 Valley_News 2018.09.08 4
10 통 풍 Valley_News 2018.09.08 2
9 아토피 피부염 (태열) Valley_News 2018.09.07 2
8 여름방학 자녀들의 척추 건강관리 Valley_News 2018.09.07 2
7 부 종 Valley_News 2018.09.07 2
Board Pagination Prev 1 2 Next
/ 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