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 신이 빚은 대자연의 빛과 그림자 Zion Canyon. Bryce Canyon - 김 찬 호 <밸리산악회>

    “눈앞에 전개되는 아아 황홀한 광경! 어떤 수식이 아니라 가슴이 울렁거리는 것을 어찌할 수 없습니다. 이 광경을 무엇이라 설명해야 옳을지, 발밑에는 천인의 절벽, 확 펼쳐진 눈앞에는 황색, 갈색, 회색, 청색, 주색으로 아롱진 기기괴괴한 봉우리가 ...
    Date2019.07.12 ByValley_News Views8
    Read More
  2. 바람이 전해주는 숲과 호수 이야기 San Gorgonio Dry Lake - 김 찬 호 <밸리산악회>

    에베레스트에는 정상을 향한 등반 루트가 20개가량 된다. 히말라야 고봉들의 전체 등반 루트역시 셀 수 조차 없이 많은 건 당연한데 그 많은 루트 중, 에베레스트 남서벽, 로체 남벽, 안나푸르나 남벽, 이 세 곳이 가장 어려운 3대 난벽이라고 불리운다. 그 ...
    Date2019.06.13 ByValley_News Views6
    Read More
  3. Carrizo Plain National Monument - 김 찬 호

    히말라야 8000m 급 14개 봉우리 중 K2 와 낭가파르바트. 이 두개의 산이 지닌 의미는 각별하다. 세계 최고봉은 에베레스트지만 산중의 산은 K2 와 낭가파르바트라고한다. 웅장하고 아름다우나 또한 험난한 산세로 산악인들의 동경의 대상이지만 그만큼 사고도 ...
    Date2019.06.05 ByValley_News Views3
    Read More
  4. 극한의 길에서 만나는 선계의 길 - Iron Mountain

    김 찬 호 <밸리산악회> 대원 세계적 명성의 전문 산악인들조차 혀를 내두르는, 모험심 강한 아마추어 산악인이 우리 가까이 있다. LA 에 거주하는 올해 76세의 김명준 씨. 평안남도 안주군 출생의 피난민으로, 연세대를 졸업 후 대기업에 근무하다 서른한 살에...
    Date2019.06.04 ByValley_News Views0
    Read More
  5. Santa anita Canyon, Hoegees Camp

    김 찬 호 <밸리산악회> 대원 엘리자벳 홀리. 히말라야 등반에 관심있는 사람이라면 한번쯤은 들어보았을 그 주인공이 2018년 1월 네팔 카트만두에서 94세를 일기로 세상을 떠났다. 그녀는 전세계 산악계에서 “살아있는 사료보관소” “산악계...
    Date2019.06.04 ByValley_News Views0
    Read More
  6. 비우고 씻어주고 채워준 산, 바다 그리고 푸르름 Point Mugu State Park, Mugu Peak

    김 찬 호 <밸리산악회> 대원 탐험가 그랜드슬램이라는 용어가 있다. 에베레스트 포함 세계 7대륙 최고봉을 등정하고 남극점과 북극점에 모두 도달해야 하는 초인적인 기록인바 현재 전 세계에 63명의 그랜드슬램 달성자가 있다. 그 초인적인 반열에 2017년 당...
    Date2019.02.04 ByValley_News Views1
    Read More
  7. 숨은 거칠어도 마음은 명경지수 능선 길 전망이 아름다운 Hasting Peak

    한국을 대표하는 단 한 사람의 산악인을 꼽는다면 이즈음엔 단연 이 사람이리라. 김창호 대장. 그는 2013년 5월 최고와 최악의 순간을 하루 새 겪었다. 히말라야 8000미터급 14좌 완등자는 전 세계 32명, 그 중 신의경지인 무산소 등정자는 14명. 그해 5월 히...
    Date2019.01.03 ByValley_News Views6
    Read More
  8. 정상에서 만나는 구름속의 무념무상 Strawberry Peak

    요즈음 새로이 주목받는 분야가 예방의학이다. 질병이나 부상을 미리 예방하는 방법 중에서 걷기는 특별한 투자 없이도 할 수 있는 가장 안전한 유산소 운동이다. 걷기로 최적화된 운동이 다름 아닌 등산이다. 일주일에 1회 이상 등산을 할 때 기대할 수 있는...
    Date2019.01.03 ByValley_News Views0
    Read More
  9. 남가주 최고의 전망 샌버나디노픽

    남가주 최고의 전망 샌버나디노픽 김 찬 호 <밸리산악회> 대원 한청년이 빛을 잃었다. 스물 두 살, 그 푸른 나이에 눈부신 태양, 푸른 하늘, 꽃과 나무, 사랑하는 사람들, 세상 모든 것들이 그의 시야에서 사라져 버렸다. 송경태. 그는 82년 7월 군에 입대한지...
    Date2018.11.02 ByValley_News Views7
    Read More
  10. 속세를 떠나 오크나무 숲에서 만나는 작은 안식, Bear Canyon Camp

    속세를 떠나 오크나무 숲에서 만나는 작은 안식 Bear Canyon Camp 김 찬 호 <밸리산악회> 대원 올해 봄시즌,에베레스트에서 일어난 몇 가지 의미있는 사건, 첫 번째, 전문산악인들의 전유물이었던 에베레스트등반에 돈이 필요한 네팔 정부와 상업등반대의 필요...
    Date2018.11.02 ByValley_News Views5
    Read More
  11. 정상의 바위에서 느껴보는 호연지기 Cucamonga Peak

    정상의 바위에서 느껴보는 호연지기 Cucamonga Peak 김 찬 호 <밸리산악회> 대원 고산 등반에서는 때로 이성과 본성이 충돌하는 극한 상황이 연출된다. 다음의 두 사례는 현재의 우리에게 시사하는 바가 작지 않다. 영국등반가 조 심슨과 사이먼 예이츠가 1985...
    Date2018.09.08 ByValley_News Views4
    Read More
  12. 빛이 만든 협곡의 파노라마 그리고 콜로라도강 - 그랜드캐년 트레킹

    빛이 만든 협곡의 파노라마 그리고 콜로라도강 - 그랜드캐년 트레킹 김찬호 <밸리 산악회> 대원 그랜드캐년. 죽기 전에 꼭 가봐야 할 곳, 전 세계인이 가장 가고 싶은 명소 1위로 늘 정상을 지키는 이곳은 아리조나주에 있으며 미국 국립공원 중에서 가장 규모...
    Date2018.09.07 ByValley_News Views7
    Read More
  13. 광활한 모하비사막과 파인트리 시원한 능선길 Troop Peak과 Mt Burnham

    광활한 모하비사막과 파인트리 시원한 능선길 Troop Peak과 Mt Burnham 김찬호 <밸리 산악회> 대원 산악계의 오랜 논쟁이 있다. 등정주의와 등로주의를 둘러싼 입장이 그것이다. 등정주의는 주로 정상 정복에 중요한 의미를 두는 반면 등로주의는 알파인스타일...
    Date2018.09.07 ByValley_News Views7
    Read More
  14. 시간과 공간이 정지한 설경 속 풍경화 Mt Islip.

    시간과 공간이 정지한 설경 속 풍경화 Mt Islip. 김찬호 <밸리 산악회> 대원 세계 곳곳에 산재한 험난한 산맥 군들에는 그 명성에 걸맞은 유명한 트레일들이 있다. 그중 지구상에서 가장 높은 곳에 위치하여 험하고 모험적인 루트로 손꼽히는 GHT(그레이트 히...
    Date2018.09.07 ByValley_News Views11
    Read More
  15. 숲과 바위와 고산의 설경 Mt San Jacinto Peak

    숲과 바위와 고산의 설경 Mt San Jacinto Peak 김 찬 호 <밸리산악회> 대원 부탄이라는 나라가 있다. 히말라야 산맥 속에 중국과 인도와 국경을 접한 이 나라의 국토는 한반도의 1/4 크기, 인구는 한국의 1/70, 1인당 국민소득은 1/10인 작고 가난한, 국왕이 ...
    Date2018.09.07 ByValley_News Views8
    Read More
  16. 강과 계곡의 조화가 주는 즐거움 Bridge to Nowhere-East Fork

    강과 계곡의 조화가 주는 즐거움 Bridge to Nowhere-East Fork 김 찬 호 <밸리산악회> 대원 여기 한 사람이 있다. 인류가 상상할 수 있는 가장길고 험한 길을 혼자서 끝에서 다른 한쪽 끝까지, 살기위해 걸었다. 프랑스의 걷기운동가 베르나르 올리비에. 터키...
    Date2018.09.07 ByValley_News Views7
    Read More
  17. 산행의 피로를 날려버린 정상의 경치 Mt. Lowe - 김찬호

    산행의 피로를 날려버린 정상의 경치 Mt. Lowe 김찬호 <밸리산악회> 대원 몇 년 전 한국 어느 대기업의 임원들의 필독서로 정해져 산악계에서 화제가 된 책이 있다. 산에다 생애를 바친 한 산악인의 불꽃같은 삶의 흔적이 시공을 뛰어넘어 모든 이에게 진한감...
    Date2018.09.07 ByValley_News Views5
    Read More
  18. 남가주 최고의 명산, Mt Baldy - 김 찬호 <밸리 산악회>

    남가주 최고의 명산, Mt Baldy 김 찬호 <밸리 산악회> 대원 그 명성만큼이나 산악사고 또한 빈번한곳이며 결코 쉽지 않은 곳이다. 10여회 정상을 올랐지만 갈 때마다 힘든 하루를 각오하게 하던 곳이기도. 이곳을 무려 800회 오른 원로산악인 김석두씨(78세). ...
    Date2018.09.07 ByValley_News Views54
    Read More
Board Pagination Prev 1 Next
/ 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