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회 수 30 추천 수 0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2017년 한인으로는 처음으로 미 항공우주국(NASA)에서 실시한 우주비행사 프로그램에 선발된 조니 김(35)이 지난 10일(현지시간) 2년 간의 각종 기초훈련을 마치고 졸업했다.
   김 씨는 1만 8000명의 지원자 중 선발된 유일한 한국계 미국인이자, 인류 최초로 우주 화성 땅을 밟는 역사적인 프로젝트에 투입될 예정으로 알려져 화제를 모았다.
   김 씨의 남다른 성장 과정을 집중 조명한 미국 매체 비즈니스 인사이더의 보도에 따르면, 김 씨의 어머니와 아버지는 1980년대 초 미국으로 이민을 떠나 로스앤젤레스에 정착했다. 그의 부모님은 캘리포니아로 이주한 한국인들 사이에서 주류 판매점을 열어 생계를 이었다.
   김 씨의 아버지는 한국의 작은 시골 마을에서 자랐으며, 경제적 사정으로 대학 진학을 하지 못한 채 고등학교 졸업장만으로 미국에서 이민자 생활을 시작해야 했다. 김 씨는 비즈니스 인사이더와 인터뷰에서 “아버지는 매우 어려운 환경에서 살아가는 이민 노동자의 전형이었다. 내 기억으로는 일주일에 6일은 일해야 했고, 부족한 교육을 노동으로 보충해야 했다”고 말했다.
   김 씨의 어머니는 미국으로 이민을 떠난 뒤 초등학교의 파트타임 대체 교사로 일하면서 김 씨와 그의 동생을 키워냈다. 자신을 ’학교에서 친구를 사귀는 것이 어려웠던 수줍음 많은 소년‘이라고 소개한 김 씨는 “고등학교 시절 하루 중 가장 힘든 시간은 점심시간이었다. 내가 아무하고도 함께 점심을 먹지 않는 것을 누군가가 알게 되는게 싫었기 때문“이라면서 ”나는 자신감이 부족한 아이였다. 사람들과 이야기 하고 친구를 사귀고 관계를 맺는 것이 두려웠다“고 털어놓았다. 이어 “나의 미래를 예측한 사람은 아무도 없었다. 나 역시 (NASA의 우주비행사가 된) 지금의 내 현재에 대해 예측해 본 적이 없다”고 말했다.
   학생 시절 내내 뛰어난 성적을 기록했지만 “내 마음이 (공부에) 없다는 것을 알았다”던 그는 16살 무렵 어머니에게 미국 해군 엘리트 특수부대인 네이비실에 자원 입대하고자 하는 뜻을 밝혔다.
   김 씨는 “어머니에게 이런 뜻을 밝혔을 때, 어머니는 ‘똑똑한 네가 왜 군인이 되려고 하느냐’며 만류하셨지만, 나는 내가 하고 싶은 일을 잘 알고 있으며 그렇게 할 것이라고 말했다”며 당시를 떠올렸다.
   결국 고등학교 졸업 후 네이비실에 입대한 그는 어떠한 역경도 이겨낼 수 있는 군인이 됐다. 이라크 파병 후에는 친한 동료를 잃는 아픔을 겪고 의사가 되기로 결심했다. 김 씨의 어머니는 이후에야 네이비실 및 하버드의과대학 졸업식에 참석해 아들의 의사를 지지했다. 김 씨는 “어머니는 나를 매우 자랑스러워 하셨다”면서도 “자녀가 군대에 가겠다고 했을 때 어떤 부모라도 주저했을 것이다. (어머니의 반대는) 당연한 것이었다”고 말했다.
   이어 “부모님은 제가 학교에서도 잘 지내고 있다는 것을 알고 있었기 때문에 고전적인 사무직을 갖길 원하셨다”면서 “어머니는 항상 내 인생의 희망이자 삶의 원천이었다. 내가 꿈을 이룰 수 있도록 당신의 꿈을 희생하셨다는 것을 알고 있다. 매우 감사한다”고 덧붙였다.
   하버드의대를 거쳐 매사추세츠 종합병원 응급실과 보스턴 브리검 여성병원 등에서 레지던트로 일하던 그는 1600대 1이라는 엄청난 경쟁률을 뚫고 NASA 우주비행사로 선발됐다.
   함께 선발된 12명의 동료들과 김 씨는 ‘아르테미스 프로젝트’에 투입된다. 달에 우주인을 보내고 더 나아가 화성을 탐사하는 이 프로젝트는 인류의 우주탐사 역사를 다시 쓸 역대급 미션으로, 오는 2024년 경 시작될 예정이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24 시니어용 세금보고 양식 1040-SR 잘 활용하세요 Valley_News 2020.02.22
23 IRS 무료 세금보고 웹사이트 오픈 Valley_News 2020.01.27
» 최초 한인 NASA 우주인 조니 김의 남다른 성장 과정 Valley_News 2020.01.27
21 2020년부터 새로 바뀌는 캘리포니아 주의 법 Valley_News 2020.01.08
20 ‘아메리카 갓 탤런트 우승’ 한인 청년 코디 이씨, 미국을 울렸다. file Valley_News 2019.10.24
19 포브스 선정 <가장 영향력 있는 여성 100인> 메르켈 독일 총리 8년째 1위…이부진 86위 Valley_News 2019.01.03
18 빈곤율 가주는 전국 1위, LA는 대도시 1위 Valley_News 2018.11.02
17 도난당했던 ‘오즈의 마법사’ 루비 구두 FBI가 13년 만에 되찾았다 file Valley_News 2018.11.02
16 미네소타 ‘메이요 클리닉’ 3년 연속 ‘미국 최고병원’ 등극 Valley_News 2018.11.02
15 마리화나 성분 함유된 코카콜라가 나올지도 모른다 Valley_News 2018.11.02
14 미국 30년 물가 비교 개스비 3배 오르고 TV값은 하락 Valley_News 2018.11.02
13 지구촌 전체로 퍼지고 있는 플라스틱 빨대 퇴출 움직임 기업들 불만 <빨대 전쟁> Valley_News 2018.09.08
12 다운타운 LA 주말 야외공연 ‘그랜드 퍼포먼스(Grand Performances)’ file Valley_News 2018.09.07
11 DMV ‘토요일’에도 오픈! LA, 오렌지카운티 등 40개 DMV Valley_News 2018.09.07
10 미국 캘리포니아 주 경제규모가 영국을 제치고 세계 5위에 올랐다 Valley_News 2018.09.07
9 LA에서 라스베가스 구간 ‘플릭스버스’미국에 상륙 file Valley_News 2018.09.07
8 전기차 공유 서비스‘블루LA(BlueLA)’ LA에서 시작 file Valley_News 2018.09.07
7 LA 메트로, 버스 노선 재정비 file Valley_News 2018.09.07
6 디즈니랜드 입장료 인상 file Valley_News 2018.09.07
5 새로운 쓰레기 정책‘리사이클 LA’ 주민들 불만 급증 Valley_News 2018.09.07
Board Pagination Prev 1 2 Next
/ 2
{ 커뮤니티 }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