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회 수 17 추천 수 0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살아있는 전설' 손흥민이 꿈의 무대 프리미어리그에서 한국과 아시아 축구의 역사를 새롭게 썼다. 손흥민은 5월 23일(한국시간) 영국 노리치의 캐로우 로드에서 열린 노리치시티와의 2021~2022시즌 잉글랜드 프로축구 프리미어리그(EPL) 최종 38라운드 원정 경기에 출전하여 멀티골을 터뜨리며 토트넘의 5-0 대승을 이끌었다.

   리그 22, 23호골에 성공한 손흥민은 같은 시간 울버햄튼전에서 1골을 추가한 모하메드 살라(리버풀)와 함께 EPL 공동 득점왕(골든부츠)에 올랐다. EPL 역사상 첫 아시아 선수 득점왕이다. EPL은 득점수가 같으면 경기수와 출전 시간 등 다른 기록에 상관없이 공동 득점왕으로 인정한다.

   단독 득점왕을 놓친 것은 아쉽지만, 손흥민은 프로 커리어 생애 첫 리그 득점왕과 3년만의 챔피언스리그 복귀라는 두 마리 토끼를 모두 잡는 데 성공했다. 

   손흥민은 올시즌 명실상부한 토트넘의 에이스로 맹활약했다. 부동의 스트라이커이던 해리 케인이 올시즌 초반 이적 파동 등으로 팀에 녹아들지 못하며 부진하던 시기에도, 손흥민은 토트넘과 재계약하며 변함없는 충성심을 보여줬고 꾸준한 활약으로 자신의 가치를 증명했다.

    한 시즌 리그 23골과 공격포인트 30개(+7도움)는 손흥민의 한 시즌 최다 공격포인트 커리어 하이 기록이다. 종전 최다 골이었던 지난 시즌의 리그 17골을 무려 6골이나 넘어섰다. 또한 이번 시즌 유럽축구연맹(UEFA) 유로파 콘퍼런스리그(1골 1도움)를 포함하면 공식전 45경기 24골(8도움)로 지난 시즌 세웠던 한 시즌 공식전 최다 득점(22골)도 갈아치웠다. 더불어 단짝인 해리 케인과 프랭크 램파드-디디에 드로그바(36골·첼시)를 넘어 EPL 역대 통산 최다 합작 골(41골) 신기록도 작성했다.

    손흥민의 가치는 바로 몸값에서도 드러난다. 전 세계 축구 시장가치를 다루는 '트랜스퍼마르크트'는 2022년 현재 손흥민의 몸값을 8000만 유로(약 1067억 원)로 매겼다. 함부르크 SV(독일)에서 프로 데뷔한 2011년 1월 300만 유로(약 40억 원)로 책정되었던 손흥민의 몸값은, 2015년 레버쿠젠 이적 당시 1600만 유로(약 213억 원), 토트넘에선 2500만 유로(약 333억 원)로 꾸준히 상승했다. 

   현재 연봉도 지난해 7월 토트넘과 4년 재계약을 체결하면서 약 20만 파운드(계약 당시 3억 2천만원)로 추정되고 있다. 세계 최고의 리그라는 EPL에서도 최상위권이자 팀동료 케인과 더불어 팀내 최고 대우를 받고 있다.

    한편 국가대표팀에서도 꾸준한 활약을 이어가며 한국축구가 10회 본선진출의 위업을 달성할 동안 손흥민은 최근 3번의 예선에서 활약하며 본선행에 기여했다. 현재 대표팀 주장을 맡고 있는 손흥민은 이번 최종예선 8경기에 출전해 4골을 기록하며 공동 선두에 올랐다.

   또한 손흥민은 2010년부터 A매치에서 총 98경기 31골을 기록하며 올해안에 센츄리클럽 가입을 눈앞에 두고 있으며, 대한민국 대표팀 역대 득점순위는 5위에 올라있다. 월드컵 본선에서 3골을 기록중인 손흥민이 2022 카타르월드컵 본선에서 다시 골을 터뜨릴 경우, 안정환과 박지성을 제치고 한국인 선수 역대 월드컵 본선 최다득점자에 이름을 올리게 된다.

    이제 손흥민은 누구도 의심할 수 없는 월드클래스로 인정받은 것을 넘어서, 한국과 아시아 축구 역사상 '고트(GOAT, Greatest Of All Time)'를 논할 수 있는 위상에 도달했다. 그리고 손흥민이 만들어갈 무궁무진한 역사는 앞으로도 현재진행형이다. 훗날 우리는 지금 손흥민의 시대를 함께 살았다는 것을 자랑스러운 추억으로 간직하게 될 것이다.<*>

손흥민_골.jpg

 

손흥민_골든부트.jpg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58 노바백스 백신 성인 사용승인 file Valley_News 2022.08.02
57 LA 코로나 감염 늘지만 이전과는 달라 file Valley_News 2022.08.02
56 주택시장 냉각 시작되나 Valley_News 2022.08.02
55 비싸진 차 사려다‘카푸어’로 전락 file Valley_News 2022.08.02
54 커버드캘리포니아, 내년(2023년) 보험료 큰 폭 인상 Valley_News 2022.08.02
53 ‘리얼 아이디’ 내년 5월부터 시행.. 사전에 발급받아야 Valley_News 2022.06.30
52 CA주에서‘적기법’으로 58건 총기난사 막을 수 있었다 file Valley_News 2022.06.30
51 바이든‘연방+각주 휘발유세 9월말까지 석달 면제 제안’ file Valley_News 2022.06.30
50 미국‘파격금리인상, 고의 불경기로 물가 잡는 극약처방 하나’ Valley_News 2022.06.30
» 손흥민, 아시아인 최초 EPL 득점왕 등극 file Valley_News 2022.06.02
48 사랑하는 사람의 사망 시 해야 할 일 (2) file Valley_News 2022.04.29
47 푸틴, 우크라이나 목표 변경.. 사실상 점령→중립국화 file Valley_News 2022.03.31
46 CA, 전기 자급자족 늘어나, 전력회사 신뢰 떨어져 file Valley_News 2022.03.31
45 스타벅스 1회용 컵 완전히 없애고 임대 머그컵 확대 file Valley_News 2022.03.31
44 송금앱 '젤' CEO는 LA출신 한인 file Valley_News 2022.03.31
43 LA카운티 코로나 규제 ‘속속 해제’ file Valley_News 2022.03.31
42 서머타임 영구 적용하나?.. 상원 만장일치 통과 Valley_News 2022.03.31
41 미 해수면, 앞으로 30년간 30㎝ 상승 100년치 file Valley_News 2022.03.03
40 BTS, 2년만 LA 콘서트에 세계 주요 외신 극찬, 지구서 가장 인기 많아 file Valley_News 2022.01.06
39 LA 카운티, 코로나 19 팬데믹 동안 인구 감소 file Valley_News 2022.01.06
Board Pagination Prev 1 2 3 Next
/ 3
{ 커뮤니티 }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