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회 수 1 추천 수 0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미국에서 구글의 위성 지도 서비스인 구글어스(Google Earth)가 22년 전 실종 사건을 해결하는 데 톡톡히 역할을 해 화제다.
   AP통신에 따르면 플로리다주 웰링턴 그랜드아일스에 살았던 옛 주민은 구글어스로 이 지역 호수를 확대해 들여다보던 중 마치 자동차처럼 생긴 물체를 발견했다. 호수에 자동차가 가라앉아 있을 것으로 생각한 그는 자신의 옛집에 현재 사는 집주인에게 연락했다.
   현 집주인은 지난달 28일 무인기(드론)를 이용해 호숫가에 흰색 자동차가 있다는 사실을 확인하고 경찰에 신고했다. 현장에 도착한 경찰이 심하게 석회화한 흰색 승용차를 꺼내자 그 안에서 해골 형태의 시신이 발견됐다.
   팜비치 카운티 경찰국은 이 시신이 1997년 당시 40세의 나이로 실종된 윌리엄 몰트라는 남성으로 확인됐다고 밝혔다.
   몰트는 1997년 11월 한 나이트클럽을 방문했다가 동거 중이던 여자친구에게 곧 집으로 간다고 전화한 뒤 행방불명됐다. 당시 자정 전에 나이트클럽을 혼자 나선 그의 모습은 취한 것처럼 보이지 않았다고 기록돼 있다.
   시신이 발견된 곳 주변에서는 실종 당시 공사가 진행 중이었으며, 그때도 호수는 있었다고 AP가 전했다.
   발견 지점 근처에 사는 주민 베리 페이는 지역 매체 팜비치포스트 인터뷰에서 그동안 호수에서 별다른 점을 알아차리지 못했다면서 “거기에 22년 된 시신이 있을 줄은 전혀 생각도 못 했다”고 말했다.<*>구글어스.jpg

 


  1. 항공사 몰래 고양이를 비행기에 태운 남성의 결정적 실수

  2. No Image 23Nov
    by Valley_News
    2019/11/23 by Valley_News
    Views 0 

    사흘간 그리스 바다에서 표류한 뉴질랜드 여성이 살아남기 위해 한 일

  3. 바닷속에서 결혼 프러포즈하던 남성이 사망했다 수심 10m 아래였다.

  4. 분명 암컷 상어만 수족관에 넣어 놨는데, 새끼가 태어났다

  5. 안젤리나 졸리처럼 성형한 이란의 여성이 신성모독으로 체포됐다

  6. 22년전 실종사건 구글어스로 해결

  7. 까치 때문에 사망한 70대 남성 호주 사람들이 까치를 가장 무서워 하는 이유

  8. 포춘쿠키에서 나온 번호로 잭팟을 터트려

  9. 독일의 한 과속 운전자가 비둘기 덕분에 돈을 아꼈다

  10. 노트르담 화재에 놀란 각국들 “문화재 챙겨라”

  11. 7살 소년‘넥스트 우사인 볼트’로 불린다

  12. 지구 온난화의 심각성을 보여주는 충격적인 모습의 북극곰

  13. 세상에서 가장 귀여운 개가 무지개 다리를 건넜다 포메라니안 개의 이름은 부’(Boo)다.

  14. 로봇 스텝을 고용했던 일본 호텔이 로봇을 해고시킨 사연

  15. 1800만원 티켓 70만원에 잘못 판 캐세이퍼시픽“약속 지킨다”

  16. 아인슈타인이 종교에 대한 생각 밝힌 <신의 편지> 경매에서 290만 달러에 낙찰

  17. 영국 어느 도로에는 곳곳에 인형 머리가 심어져 있다.

  18. 주민들은 도넛 가게 주인의 아픈 아내를 위해 도넛을 다 사버렸다

  19. No Image 03Jan
    by Valley_News
    2019/01/03 by Valley_News
    Views 8 

    이 낚시꾼이 인형으로 착각하고 건진 건 아기였다 ”기적적이고 운명적인” 구조

  20. 2세 아들 때문에 사라진 1020달러

Board Pagination Prev 1 2 Next
/ 2
{ 커뮤니티 }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