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회 수 30 추천 수 0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856년 역사를 자랑하는 인류 문화유산이자 프랑스 고딕 건축의 걸작인 노트르담 대성당이 불에 타는 모습에 충격을 받은 각국 정부들이 자국의 오래된 문화재 건축물의 화재 예방 상태를 점검하는 등 대응책 마련에 나섰다.
   중국은 세계문화유산인 베이징의 자금성 지키기에 들어갔다. 중국 관영 차이나데일리는 18일(현지시간) 중국 소방당국과 자금성 고궁박물관 측이 지난 16일 자금성 화재 예방과 대응을 위한 긴급회의를 소집해 화재 발생 시 대응 시나리오와 방재 시설 등을 점검했다고 보도했다.
   1420년 명나라 때 완성된 자금성은 청나라를 거쳐 현재까지 600년째 자리를 지키고 있다. 자금성에는 9000여개의 방이 있는데 지금까지 22차례 화재를 겪은 것으로 알려졌다.
   이탈리아도 노트르담 대성당 화재 이후 문화재 방재 시설 점검에 나섰다. 파비오 카라페자 구투소 이탈리아 문화재보호국장은 17일 현지 신문 일메사게로에“화재 방지 계획은 맞춤옷처럼 설계돼야 한다”면서 이탈리아 전역에서 화재 방지 점검을 실시하고 있다고 밝혔다.
   현지 언론들에 따르면 로마 피렌체 밀라노 등 옛 문화재나 건축물 소방 담당자들이 목재 사용 비중이 높은 건물에 대한 특별 점검을 실시하고 있다.
  이탈리아 내 성당은 로마 바티칸의 성베드로 성당과 밀라노의 두오모 성당 등 전국적으로 8만 5000개가 넘는다.
   스페인 정부도 즉각 역사유산위원회 위원들을 소집했다. 호세 기라오 문화부 장관은 현지 공영방송 RNE와의 인터뷰에서 역사유산위원회 위원들과 국보급 건축물의 화재 방지 및 안전 조치에 대해 논의했다고 밝히면서“스페인의 성당들은 안전하다고 믿는다. 그러나 이런 문제에서 100%의 확실성을 장담할 수는 없다”고 말했다. 스페인 정부는 오는 26일 역사유산위원회를 한 차례 더 소집할 예정이다.
   프랑스어 사용 지역인 캐나다 퀘벡주에서는 프랑수아 르고 주지사가 지난 16일 역사적 건축물들에 대한 화재 방지 상태를 점검하겠다고 밝혔다.
   1829년에 지어진 몬트리올 노트르담 대성당은 1978년 방화로 손상을 입어 5년간 복원작업을 해야 했다.
   한편, 파리 노트르담 대성당 불길 속에서‘예수님을 보았다’는 한 페이스북 사용자의 글이 SNS를 뜨겁게 달구고 있다.
   영국 던바톤셔에 거주하는 레슬리 로완은 불타는 성당 건물 속에서 예수의 형체가 나타났다며 사진을 페이스북에 올렸다.<*>

노트르담 화재 2.jpg

 


  1. 제2회 세계 문자올림픽대회에서 우리의 한글이 금메달 획득!!!

    세계 문자학회에 따르면 지난 10월 1일부터 4일까지 태국방콕에서 열린 제2회 세계문자 올림픽대회에서 한글이 1위에 올랐다고 발표했다. 이번 세계 문자올림픽 , 대회는 세계 27개국 문자 (영어, 러시아, 독일, 우크라이나, 베트남, 폴란드, 터키, 셀비아, ...
    Date2020.10.31 ByValley_News
    Read More
  2. 이마에 꼬리 달고 태어난 강아지

    중국 안후이성 추저우시에서 태어난 이 강아지는 다른 강아지와 좀 다른 모습이었다. 골든 리트리버종인 강아지는 이마에 마치 ‘뿔’처럼 보이는 꼬리를 달고 있었고, 입천장 기형으로 어미의 젖을 제대로 빨지 못했다. 함께 태어난 강아지들에 비...
    Date2020.02.22 ByValley_News
    Read More
  3. 운동·식이요법으로 수많은 이들에게 롤 모델이 된 74세 여성의 대단한 근육

    74세 조안 맥도날드(Joan Macdonald)는 약 3년 전만 해도 90kg의 몸무게였다. 고혈압으로 여러 약을 먹어야 했고, 관절염으로도 고생하던 중이었다. 여러 의사를 찾아갔으나 그들은 조안에게 좀 더 많은 약을 권할 뿐이었다. 하지만 조안은 더 이상 그런 삶을...
    Date2020.02.22 ByValley_News
    Read More
  4. 노르웨이가 기온 측정 사상 가장 따뜻한 겨울을 보내고 있다

    겨울 왕국’의 배경으로 알려진 노르웨이가 기온 측정이 시작된 이래 가장 따뜻한 겨울을 보내고 있다고 BBC가 2일(현지시간) 보도했다. 노르웨이 서부 순달서라 마을의 기온은 이날 1월 평균보다 섭씨 25도(℃) 높은 19도를 기록했다. 영하여야 할 날씨...
    Date2020.01.27 ByValley_News
    Read More
  5. 페루 마추픽추의 통제구역에서 대변을 본 관광객들이 붙잡혔다

    페루 유적지 마추픽추의 신전에 대변을 본 해외 관광객들이 경찰에 붙잡혔다. 페루 쿠스코 경찰은 지난 12일, 마추픽추 ‘태양의 신전’ 내 접근금지 지역에서 관광객 6명을 발견해 체포했다. 통제구역에 몰래 들어간 이들은 신전 바닥에 균열이 생...
    Date2020.01.27 ByValley_News
    Read More
  6. 미국서 낚시로 잡은 사람보다 큰 물고기... 무게 160kg , 나이 50살

    무려 무게가 160kg에 달하는 대형 물고기가 미국 플로리다에서 낚시에 잡혔다. 지난 13일 NBC 등 외신에 따르면 플로리다 어류·동물 보호 협회(FWC)가 SNS를 통해 이 거대한 물고기를 공개했다. 이 물고기는 바르샤바 그루퍼(Warsaw grouper)로 지난해...
    Date2020.01.27 ByValley_News
    Read More
  7. 포춘쿠키에서 나온 번호로 잭팟을 터트려

    미국 노스캐롤라이나주의 60대 남성이 손녀가 준 포춘쿠키에서 나온 번호로 복권 번호를 써넣어 3억 달러 넘는 잭팟을 터트렸다. 지난 6월 5일 노스캐롤라이나주 랄레이에 사는 찰스 W.잭슨(66)은 2년 전 손녀에게서 포춘쿠키를 받았다. 잭슨은 포춘쿠키에서 ...
    Date2019.07.12 ByValley_News
    Read More
  8. 독일의 한 과속 운전자가 비둘기 덕분에 돈을 아꼈다

    독일의 한 도로에서 속도를 위반한 운전자가 신의 축복을 받았다. 단속 카메라에 찍힐 당시 어디선가 날아온 축복이었다. 이 운전자는 지난달 독일 피르젠의 한 도로에서 단속 카메라에 찍혔다. 그런데 카메라에 찍히는 순간, 어디선가 날아온 비둘기가 운전...
    Date2019.07.12 ByValley_News
    Read More
  9. 노트르담 화재에 놀란 각국들 “문화재 챙겨라”

    856년 역사를 자랑하는 인류 문화유산이자 프랑스 고딕 건축의 걸작인 노트르담 대성당이 불에 타는 모습에 충격을 받은 각국 정부들이 자국의 오래된 문화재 건축물의 화재 예방 상태를 점검하는 등 대응책 마련에 나섰다. 중국은 세계문화유산인 베이징의 ...
    Date2019.06.05 ByValley_News
    Read More
  10. 7살 소년‘넥스트 우사인 볼트’로 불린다

    소년의 이름은 루돌프 인그램 주니어다. 올해 나이 7살. 하지만 평범한 7살 소년들과는 비교할 수 없을 만큼 빠른 다리를 갖고 있다. ‘넥스트 우사인볼트’로 불리는 소년은 심지어 미식축구에도 타고난 실력을 보이고 있다. 이 정도의 운동신경을...
    Date2019.06.04 ByValley_News
    Read More
  11. 지구 온난화의 심각성을 보여주는 충격적인 모습의 북극곰

    사진작가 ‘Kerstin Langenberger’는 충격적인 한 장의 사진을 자신의 페이스북에 올렸다. 믿을 수 없을 정도로 말라버린 암컷 북극곰의 모습이다. 북극해와 노르웨이 해 사이에 있는 스발바르 제도에서 이 사진을 찍은 Kerstin Langenberger는 이...
    Date2019.06.04 ByValley_News
    Read More
Board Pagination Prev 1 Next
/ 1
{ 커뮤니티 }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