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사이클을 타던 76세 호주 남성이 호주 까치의 공격 탓에 목숨을 잃었다. 이 남성은 지난 15일 시드니 남부 울런공에 있는 니컬슨 공원에서 자전거를 타던 중 자신을 향해 날아오는 오스트레일리아 까치(magpie, 호주 및 뉴기니섬 등에 서식)의 공격을 피하려고 갑작스레 방향을 틀었다.
   펜스에 부딪히며 날아가 바닥으로 내동댕이쳐진 이 남성은 심각한 두부 손상으로 시드니의 성조지 병원으로 긴급 이송됐으나 이날 저녁께 사망했다.
   매년 봄이면 호주는 맥파이의 급습 시즌이 시작된다. 계절이 반대인 호주는 9월부터 10월이 봄이다. 늦은 겨울인 8월에 번식을 시작한 까치가 새끼를 지키기 위해 이런 급습을 벌인다고 전했다. 실제로 호주 까치는 둥지 주변을 정찰하다가 침입자를 발견하면 빠르게 활강해 부딪히는 습성이 있다.
   까치는 사람을 그다지 무서워하지 않고 도시 지역에서 서식해 9~10월에는 공원이나 길거리에서 까치의 습격으로 머리가 찢기는 일이 종종 발생한다. 거대한 상어와 초거대 거미 등이 사는 대륙의 사람들이 까치를 가장 무서워한다는 사실이 좀 낯설다.<*>까치.jpg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41 제2회 세계 문자올림픽대회에서 우리의 한글이 금메달 획득!!! file Valley_News 2020.10.31
40 인간이 격리되자 가려졌던 지구 모습이 복원됐다 file Valley_News 2020.04.24
39 이마에 꼬리 달고 태어난 강아지 file Valley_News 2020.02.22
38 운동·식이요법으로 수많은 이들에게 롤 모델이 된 74세 여성의 대단한 근육 file Valley_News 2020.02.22
37 노르웨이가 기온 측정 사상 가장 따뜻한 겨울을 보내고 있다 Valley_News 2020.01.27
36 페루 마추픽추의 통제구역에서 대변을 본 관광객들이 붙잡혔다 Valley_News 2020.01.27
35 미국서 낚시로 잡은 사람보다 큰 물고기... 무게 160kg , 나이 50살 Valley_News 2020.01.27
34 항공사 몰래 고양이를 비행기에 태운 남성의 결정적 실수 file Valley_News 2019.11.23
33 사흘간 그리스 바다에서 표류한 뉴질랜드 여성이 살아남기 위해 한 일 Valley_News 2019.11.23
32 바닷속에서 결혼 프러포즈하던 남성이 사망했다 수심 10m 아래였다. file Valley_News 2019.10.24
31 분명 암컷 상어만 수족관에 넣어 놨는데, 새끼가 태어났다 file Valley_News 2019.10.24
30 안젤리나 졸리처럼 성형한 이란의 여성이 신성모독으로 체포됐다 file Valley_News 2019.10.24
29 22년전 실종사건 구글어스로 해결 file Valley_News 2019.10.24
» 까치 때문에 사망한 70대 남성 호주 사람들이 까치를 가장 무서워 하는 이유 file Valley_News 2019.10.24
27 포춘쿠키에서 나온 번호로 잭팟을 터트려 file Valley_News 2019.07.12
26 독일의 한 과속 운전자가 비둘기 덕분에 돈을 아꼈다 file Valley_News 2019.07.12
25 노트르담 화재에 놀란 각국들 “문화재 챙겨라” file Valley_News 2019.06.05
24 7살 소년‘넥스트 우사인 볼트’로 불린다 file Valley_News 2019.06.04
23 지구 온난화의 심각성을 보여주는 충격적인 모습의 북극곰 file Valley_News 2019.06.04
22 세상에서 가장 귀여운 개가 무지개 다리를 건넜다 포메라니안 개의 이름은 부’(Boo)다. file Valley_News 2019.02.04
Board Pagination Prev 1 2 3 Next
/ 3
{ 커뮤니티 }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