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귀여운 개(부와 버디).jpg

   포메라니안 부(Boo)는 세상에서 가장 귀여운 개로 불리던 강아지다. 지난 2006년 부의 가족이 그의 사진을 소셜미디어에 공개하면서 사랑받기 시작한 부는 최근까지도 1,600만명이 넘는 팔로워를 기록하고 있었다.

   지난 2011년에는‘부 : 세상에서 가장 귀여운 개의 삶’이란 책이 나오기도 했고, 2012년에는 CNN과 가상 인터뷰를 하기도 했다. 그렇게 많은 이의 사랑을 받았던 부가 무지개 다리를 건넜다.
   지난 1월 19일 CNN에 따르면, 부의 사망 소식을 알린 건, 그의 주인 가족이었다. 페이스북을 통해 그들은“부가 오늘 아침에 세상을 떠났다는 매우 슬픈 소식을 전한다”고 밝혔다. 그러면서“부의 가장 친한 친구인 버디와 함께 하게 됐다”고 덧붙였다.
   버디는 처음 부와 함께 사랑받았던 강아지다. 버디는 지난 2017년 먼저 세상을 떠났다. 부의 가족들은“버디가 세상을 떠나고 얼마 되지 않아, 부에게 심장 질환이 생겼다”며“버디가 떠났을 때 부의 마음은 글자 그대로 찢어졌을 것으로 생각한다”고 전했다.
   올해 부의 나이는 12살이었다. 부는 버디와 11년을 함께 했으며 사망 당시 버디는 14살이었다. 부의 가족은“우리 가족 역시 마음이 아프지만, 부가 더 이상 고통을 느끼지 않아도 된다는 점에서 위안을 얻고 있다”고 밝혔다.<*>


  1. 올 노벨문학상 대신‘대안문학상’관심 모아 무라카미 하루키 등 4명 최종 후보 올라

  2. 앞발로 붓 쥐고 그림 그리는 판다 화제 온라인 통해 1점 당 약 560달러에 판매

  3. 118세 볼리비아 콜케 할머니 비공식 세계 최고령자로 주목 평생 독신으로 살아 아이도 없어

  4. 바닷속에서 결혼 프러포즈하던 남성이 사망했다 수심 10m 아래였다.

  5. 46년간 <빅맥> 3만개 먹은 사나이 64살 은퇴 교도관 고스키, 매일 2개꼴

  6. 까치 때문에 사망한 70대 남성 호주 사람들이 까치를 가장 무서워 하는 이유

  7. 1800만원 티켓 70만원에 잘못 판 캐세이퍼시픽“약속 지킨다”

  8. 2세 아들 때문에 사라진 1020달러

  9. 유명 프랑스 암벽등반가, 롯데월드타워 무단으로 오르다 체포

  10. 항공사 몰래 고양이를 비행기에 태운 남성의 결정적 실수

  11. No Image new
    by Valley_News
    2020/01/27 by Valley_News
    Views 0 

    노르웨이가 기온 측정 사상 가장 따뜻한 겨울을 보내고 있다

  12. No Image new
    by Valley_News
    2020/01/27 by Valley_News
    Views 0 

    페루 마추픽추의 통제구역에서 대변을 본 관광객들이 붙잡혔다

  13. No Image new
    by Valley_News
    2020/01/27 by Valley_News
    Views 0 

    미국서 낚시로 잡은 사람보다 큰 물고기... 무게 160kg , 나이 50살

  14. No Image 23Nov
    by Valley_News
    2019/11/23 by Valley_News
    Views 0 

    사흘간 그리스 바다에서 표류한 뉴질랜드 여성이 살아남기 위해 한 일

  15. 분명 암컷 상어만 수족관에 넣어 놨는데, 새끼가 태어났다

  16. 안젤리나 졸리처럼 성형한 이란의 여성이 신성모독으로 체포됐다

  17. 16남매 둔 미(美)부부 일주일 식비만 650달러

Board Pagination Prev 1 2 Next
/ 2
{ 커뮤니티 }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