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회 수 14 추천 수 0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우리 모두 낙타되어-

 

                                          박복수 시인

 

탯줄 끊어지는 흐느적한 고요

끝없이 펼쳐진 황막한 모래 벌판

풀도 마르고 선인장 하나 보이지 않는 

사람도 숨 죽은 종말의  늪

 

천지개벽부터 누누(累累) 억만년

불박이 별처럼 한 치도 요동치 않은  

인류 문명사

지구는 지금 명맥을 다 한 것일까

 

새로운 세상 .

멸할 것은 가고 올 것은 오리라

 

코로나 투망 속에 갇힌 6대주 5대양

어디 한군데 성한데 없이

보이지 않는 모래바람 끝없이 휘몰아쳐

피를 말리고 살을 깎아 내도

 

죽음의 사막을 건널 수 있는 낙타

나침반 없는 캄캄한 밤 하늘 

빛과 어둠은 함께 있는 거

줄행랑 치는 코로나 말로 

보고야 말지 

 

모래 바람으로 사라질 검은 구름

사막의 낙타되어 깊은 발자국 남기며

어둠의 장막, 헤쳐 몰아 내며

오늘도 간다. 북극성 따라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38 백범선생 명언 모음 file Valley_News 2021.05.25
37 <생각의 글> 갓을 쓰고 다니는 조선인 Valley_News 2021.05.25
36 <다시읽는 감동의 글> 어느 병원장의 간증 Valley_News 2021.05.25
35 "절망적일수록 찰랑찰랑 신나야 해요." 고(故) 채현국 이사장이 남긴 뜨거운 어록 file Valley_News 2021.04.28
34 삶의 유산 - 박 복 수 <시인, 문인> - Valley_News 2021.04.28
33 어머니날 글- 아름다운 사람들 file Valley_News 2021.04.28
32 오월이면 더 그리운 어머니 -소설가 윤 금 숙 - file Valley_News 2021.04.28
31 하루 -<수필가>김화진- Valley_News 2021.03.29
30 아버님의 여자 -소설가 김영강- file Valley_News 2021.02.25
29 이름이 갖는 의미 -<한국어진흥재단> 이사장 류모니카- Valley_News 2021.02.01
28 미주 문인들이 뽑은 아름다운 우리말 Valley_News 2021.01.04
27 내게 특별한 우리 말 -박 복 수 시인, 수필가- Valley_News 2021.01.04
26 생명력과 면역력 -이기정- Valley_News 2020.11.23
25 글벗동인 소설집 <다섯 나무 숲>을 읽고 -조 옥 동 문학평론가- Valley_News 2020.11.23
24 바람이 부네요 -조성환 수필가, 시조시인- Valley_News 2020.10.31
23 백신(vaccine)은 소(牛)에서 유래한 말 -종양방사선 전문의 류 모니카 - Valley_News 2020.10.02
22 그래도 난 이웃이 있어 행복해요! -밸리 노인회 전 회장 김재봉 - Valley_News 2020.10.02
21 아- 보이지 않는 몰매, 코로나 19 -박복수 시인, 문인 - Valley_News 2020.10.02
20 온 노멀 시대, 가을을 앓다 -조옥동 시인, 수필가- Valley_News 2020.10.02
» 시 <-우리 모두 낙타되어-> - 박복수 시인- Valley_News 2020.08.25
Board Pagination Prev 1 2 Next
/ 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