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180만여 명에 달하는 커버드 CA 가입자 중 90%는 연간 수백 혹은 수천 달러 이상을 계속해서 절약할 수 있게되었다.

   조 바이든 대통령이 ‘인플레이션 감축법’에 서명하면서 커버드 CA 는 올해(2022년) 만료될 예정이었던 보험료 절감 혜택을 오는 2025년까지 연장했다.

 치솟은 물가에 삼중고를 겪는 주민들을 위한 ‘인플레이션 감축법’이 통과되면서 커버드캘리포니아의 보험료 절감 혜택이 3년 더 연장된 것이다.

   커버드캘리포니아는 올해(2022년) 만료될 예정이었던 보험료 절감 혜택을 오는 2025년까지 연장한다고 밝혔다.

   연방 추가 보조금에 따라 건강 보험료를 가구 소득의 최대 8.5%로 제한하고, 연방 저소득 기준 150% 미만의 가입자들에게 무료 프로그램을 제공하는 등 다양한 혜택을 연장한다.

   특히 연방 보조금 수혜 자격 대상이 중산층까지 확대돼 약 90%에 달하는 가입자들은 재정 지원을 받을 수 있게 됐다.

   또, 연방 저소득 기준 400% 미만을 벌어들인 가입자들의 건강 보험료는 월 평균 56달러가 절감됐다.

도표_CC.jpg

 

400%이상의 소득을 버는 가입자들은 무려 월평균 324달러 저렴한 보험료를 납부하게 된다.

이는 연간 거의 4천 달러를 아낄 수 있는 금액이다.

하지만 늘어나는 혜택에 비해 가입률은 기대만큼 크지 않은 것으로 드러났다.

 

도표_CC_2.jpg

 

   최신 데이터에 따르면 약 110만 명의 CA주민들은 커버드캘리포니아의 건강 보험 혜택을 받을 수 있었음에도 불구하고 가입 신청을 하지 않은 것으로 나타났다.

   CA주 세무국(FTB)은 지난해(2021년) 말 보고된 무보험자 가운데 약 50만 명은 커버드캘리포니아를 통해 재정 보조를 받을 수 있었고, 이 중 절반은 월 10달러 미만으로 건강 보험을 받을 수 있었다고 밝혔다.

   커버드캘리포니아는 평균 6% 인상할 계획이었던 내년(2023년) 보험료를 재측정한 뒤, 오는 10월부터 리뉴얼 노티스를 보낼 예정이라고 전했다.

   커버드캘리포니아 제시카 알트만(Jessica Altman) 전무이사는 어느 때보다도 보험이 필요한 시기에 더 많은 주민들에게 더 나은 혜택을 더 저렴한 가격으로 제공할 수 있게 됐다며, 혜택 자격에 부합한 주민들의 가입을 촉구했다.

 

   한편, 커버드캘리포니아 가입 자격 여부는 커버드캘리포니아 공식 웹사이트(https://www.coveredca.com/)를 통해 확인 가능하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69 유산되는 IRA, 10년 이내 찾아야 Valley_News 2022.09.27
68 CA, 퇴비장 허용 "나 죽거든 거름으로" file Valley_News 2022.09.27
67 LA 카운티‘야외 물주기 금지’ 해제 file Valley_News 2022.09.27
66 생활고 노년층 몰라서 지원 못 받는다 한해 수백억 달러 미사용 file Valley_News 2022.09.27
65 미국 물가 못 잡고 침체만 ‘스태그플레이션’에 빠지나 file Valley_News 2022.09.27
» 커버드캘리포니아, 보험료 절감 3년 연장.. 가입 서둘러야! file Valley_News 2022.09.02
63 CA주, 형기마치고 4년 지나면 범죄 기록 삭제해주자? Valley_News 2022.09.02
62 펜더믹 실업수당, PPP, EIDL 수천억달러 사기신청 10년간 추적한다 file Valley_News 2022.09.02
61 콜로라도강 물부족에 남서부 물 공급량 추가 축소 file Valley_News 2022.09.02
60 CA주, 학생들 정신 건강 치료 위해 47억 달러 투입 file Valley_News 2022.09.02
59 10월 중순부터 처방전 없이 약국서 보청기 구매 가능 Valley_News 2022.09.02
58 노바백스 백신 성인 사용승인 file Valley_News 2022.08.02
57 LA 코로나 감염 늘지만 이전과는 달라 file Valley_News 2022.08.02
56 주택시장 냉각 시작되나 Valley_News 2022.08.02
55 비싸진 차 사려다‘카푸어’로 전락 file Valley_News 2022.08.02
54 커버드캘리포니아, 내년(2023년) 보험료 큰 폭 인상 Valley_News 2022.08.02
53 ‘리얼 아이디’ 내년 5월부터 시행.. 사전에 발급받아야 Valley_News 2022.06.30
52 CA주에서‘적기법’으로 58건 총기난사 막을 수 있었다 file Valley_News 2022.06.30
51 바이든‘연방+각주 휘발유세 9월말까지 석달 면제 제안’ file Valley_News 2022.06.30
50 미국‘파격금리인상, 고의 불경기로 물가 잡는 극약처방 하나’ Valley_News 2022.06.30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Next
/ 4
{ 커뮤니티 }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