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회 수 36 추천 수 0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한 번 생긴 주름을 완전히 없애기는 불가능하므로 평소 피부 노화를 일으키는 잘못된 생활습관을 고쳐 주름을 예방해야 한다. 

  시력이 좋지 않아 눈을 치켜뜨거나 인상을 쓰는 버릇이 있으면 이마와 미간에 주름이 생기기 쉽다. 눈을 자주 비비거나 짙은 눈 화장을 세게 문질러 지우는 행동은 역시 눈가 주름을 만든다. 눈 주변 피부는 각질층이 가장 얇은 곳이라 주름이 쉽게 생겨 약한 자극에도 탄력을 잃을 수 있다.

   잠잘 때 자세도 중요하다. 옆으로 누워 자거나 엎드려 자면 얼굴이 눌리면서 주름이 생긴다. 눈 위에 팔을 올리고 자거나 높은 베개를 베고 자는 버릇도 목주름을 만든다. 베개 높이는 6~8cm가 적당하다.

   흡연과 음주도 위험 요인이다. 담배 속 독성 물질은 피부 노화를 촉진하며, 담배를 입에 물고 숨을 들이마시는 동작은 입가에 팔자 주름을 만든다. 술은 피부 속 모세혈관을 확장해 수분이 쉽게 증발하게 한다. 술을 마실 때는 두부나 과일·채소 등 수분이 많은 안주를 선택하고, 자기 전과 일어난 직후에는 물을 충분히 마셔 피부 건조를 막는 게 좋다.

   주름은 자세나 습관교정, 스트레칭 등을 통해 발생 속도를 늦출 수 있다. 각 주름 종류별로 신경 쓰면 좋은 방법들을 살펴봤다.

   ◇팔자주름

   팔자주름은 콧방울에서 입꼬리까지 이어지는 주름이다. 얼굴에서 가장 도드라져 보이는 부위이다 보니 더욱 신경 쓰이는 부분이다. 얼굴을 찡그리거나 삐죽거리는 표정, 엎드리거나 옆으로 누워서 잠을 자는 습관은 팔자주름을 유발한다. ‘아, 에, 이, 오, 우’를 반복하는 입 주변 운동을 하거나 천장을 보고 바로 누운 상태로 잠을 자는 것이 팔자주름 예방에 효과적이다. 턱을 괴거나 입을 내미는 습관도 고쳐야 한다.

   ◇목주름

   목은 얼굴보다 피부가 얇고 움직임이 많아 주름이 생기기 쉽다. 따라서 오랜 시간 모니터를 내려다보고, 고개 숙인 채로 스마트폰을 사용하는 것은 목의 주름을 깊어지게 한다. 목주름을 줄이려면 얼굴에서 목으로 이어지는 근육을 이완하는 스트레칭을 하는 게 좋다. 목 밑에서 시작해 위로 쓸어 올려주는 동작을 반복하면 된다. 노화를 촉진하는 자외선을 차단하기 위한 자외선 차단제를 반드시 바르는 것도 필수다. 바를 때는 뒷목도 잊지 않도록 한다. 너무 높은 베개도 목주름의 원인이다. 누웠을 때 몸이 수평이 될 정도의 베개 높이가 적당하다. 성인 남성의 경우 8cm, 성인 여성은 6~7cm 정도가 좋다.

   ◇손등주름

   손은 피지선이 적어 자체의 보습 능력이 거의 없다. 따라서 노화 속도가 빠르지만 다른 부위에 비해 외부로 노출되는 시간은 길다. 청결을 위해 손을 씻는 것이 좋지만 너무 자주 씻거나 뜨거운 물로 씻는 것은 삼가야 한다. 더욱 건조해진다. 핸드크림을 사용해 손 보습을 돕고 손가락으로 셈을 세는 동작, 피아노를 치는 동작, 손 털기를 수시로 하는 것이 손 피부 탄력을 높인다.<*>

주름.jpg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92 '이 음료' 많이 먹으면, 오히려 건강에 독 file Valley_News 2022.03.03
91 알고 먹으면 더 좋은 보약‘쌀’ file Valley_News 2022.02.01
90 백설탕 대신 벌꿀·흑설탕? ‘설탕’오해와 진실 file Valley_News 2022.02.01
89 쉽고 좋은 건강 비법 몇 가지 file Valley_News 2022.02.01
» 주름 만드는 나쁜 습관 3가지 file Valley_News 2022.01.06
87 겨울철 대표 과일 귤, 면역력 유지하고 변비 해소에 도움 file Valley_News 2022.01.06
86 운동 안 하고 살 빼는 법 5가지 file Valley_News 2022.01.06
85 기름진 식습관으로 꽉 막힌 혈관.. 아보카도오일로 건강하게 관리 Valley_News 2021.12.01
84 암세포 씨를 말려버리는 강력한 식품들 Valley_News 2021.12.01
83 먹어도 살 안 찌는 마음 편한 식품 5가지 Valley_News 2021.12.01
82 뱃살 빼주는 영양소 5가지 Valley_News 2021.12.01
81 피부 망치는 샤워 습관 6가지 file Valley_News 2021.10.05
80 기억력 증진엔 들기름, 노화 방지엔 참기름 file Valley_News 2021.10.05
79 가을 환절기 가려움증에 좋은 음료 file Valley_News 2021.10.05
78 중년들이 먹는 깻잎, 고추 file Valley_News 2021.08.26
77 기막힌 보리차의 효능 file Valley_News 2021.07.24
76 DELTA 변이 코로나 바이러스 -<심장내과 전문의>이종현- Valley_News 2021.07.24
75 아침 메뉴의 식사대용품 file Valley_News 2021.07.24
74 물 부족은 만병의 근원 Valley_News 2021.06.23
73 튀김옷 없애고, 마늘 듬뿍… '특식'으로 닭강정 요리 file Valley_News 2021.06.23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Next
/ 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