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회 수 1 추천 수 0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미국 학자금 대출 총액이 1.5조 달러에 이르는 등 학자금 대출로 인한 부담이 날로 높아지고 있는 가운데 일부 대학 졸업자들은 고등교육으로 인한 혜택을 온전히 누리지 못하는 것으로 드러났다.
   월스트리트저널(WSJ)은 11일 보도에서 2016년 대학 졸업자들의 학자금 부채가 20년 전에 비해 두 배로 늘었으나 43%의 대학 졸업자들이 대학 졸업장을 요구하지 않는 직종에 취업한‘불완전고용(underemployment) 상태’가 돼 고등교육으로 인한 경제적 혜택에 한계가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고 보도했다.
   졸업 5년 후에는 전체 졸업생의 14%가 졸업 시 불완전 고용상태에서 적정 고용(appropriately employed) 상태로 상황이 호전되는 한편 6%는 기존의 적정 고용 상태에서 불완전고용 상태로 떨어지는 것으로 나타났다.
   결과적으로는 대학 졸업 10년 후에도 졸업생 중 32%가 불완전고용 상태에 머무르고 있다. 졸업 시 능력보다 낮은 직종에 취업한 경우 장기적으로 불완전고용 상태가 지속되는 경우가 많기 때문이다.
   이에 더해 대학에 진학한 후 중도 퇴학하는 학생이 아예 대학에 진학하지 않은 학생보다 큰 경제적 타격을 받는다는 분석도 제기됐다.
   대학 진학자 중 40%가 6년 내에 졸업하지 못하며 그중 28%는 학사 학위를 포기한 후에도 납부할 학자금 대출액이 남아 있는데 그중 많은 경우(전체 대학 진학생 중 10%) 학자금 체납에 따라 연방정부의 보조금 수여자격을 잃거나 개인 신용점수가 깎이는 등의 불이익을 받기 때문이다.
   이로 인해 고등교육에 대한 경제적 위험요인으로 인해 대학에 진학했다가 중퇴하는 경우를 대비하는 학자금 보험(tuition insurance)과 대안교육에 대한 관심도 늘고 있다.
   직업교육이나 견습 프로그램 등이 과도한 경제적 부담을 피하는 동시에 취직에 유리한 대안으로 등극하고 있는 것이다. 실제로 짧은 시간 내에 코딩 등 IT 업계에서 수요가 높은 기술을 가르치고 학위는 따로 부여하지 않는‘스타트업 학교’들도 속속들이 출연하고 있다.
   WSJ는 전문가들을 인용해 무조건 4년제 대학만 고집하기보다는 필요한 기술을 취득할 수 있는 자격증 프로그램도 고민해 봐야 한다며 대학 진학 시에는 졸업까지 학비를 충당할 돈이 있는지 확인하고 취업에 유리한 전공을 택하며 대학 교육을 위해 너무 큰 빚을 떠안지 말아야 한다고 조언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36 쟌 이(전 수석보좌관) 출마_ LA 12지구 보궐선거 file Valley_News 2019.01.03 4
35 LA 시의회‘코리아타운의 날’ 선포 매해 12월 8일, 미국 내 사상 최초의 경사 file Valley_News 2019.01.03 2
34 <유희자 국악, 무용연구소> 몬트로스 크리스마스 퍼레이드 참가 file Valley_News 2019.01.03 1
» 대졸 5명 중 2명 졸업장 필요없는 취업 Valley_News 2019.01.03 1
32 ‘군입대 대기’ 영주권자들 입소 결정…시민권 길 열려 Valley_News 2019.01.03 2
31 <서울메디컬 그룹> 2018년 빛낸 문화, 예술, 연예 경제인 한자리에 file Valley_News 2019.01.03 2
30 LA 도로 제한속도 높인다. 속도가 높을수록 사망률 올라 걱정 Valley_News 2019.01.03 1
29 산불 위험지역 화재보험 신규가입 어려워 Valley_News 2018.12.12 2
28 <유희자 국악, 무용 연구소> 유스 한국 문화 클럽 취임식 가져 file Valley_News 2018.12.12 3
27 크리스탈 라인댄스 5주년 기념행사 가져 file Valley_News 2018.12.12 4
26 밸리 러너스 클럽 회원들 산타클라리타 마라톤 대회 출전 성과 거둬 file Valley_News 2018.12.12 4
25 <서울메디칼그룹> 앤덤 블루 크로스와 공식적으로 제휴 file Valley_News 2018.12.12 4
24 복지 수혜자 시민권 신청 문제없다 Valley_News 2018.12.12 2
23 <밸리 대한노인회> 산하 중급 영어공부 수강생 널리 모집 Valley_News 2018.11.02 2
22 오바마케어 보험료 8.7% 상승 2019년 1월 15일까지 마감 Valley_News 2018.11.02 25
21 LA 12지구 시의원 보궐선거 실시될 경우 존 이, 벤 박 등 한인후보 출마 의사 밝혀 Valley_News 2018.11.02 2
20 소셜연금 서류 몇개월 전에 준비하나 Valley_News 2018.11.02 2
19 <밸리보건센터> 추석을 맞아 한가위 큰잔치 가져 file Valley_News 2018.11.02 4
18 <유희자 국악, 무용 연구소> 미주 한국 국악 경연대회서 수상 file Valley_News 2018.11.02 3
17 <서울메디칼그룹> 연례 메디케어 킥오프 및 한인 커뮤니티 건강 박람회 개최 file Valley_News 2018.11.02 3
Board Pagination Prev 1 2 Next
/ 2
{ 커뮤니티 }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