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회 수 0 추천 수 0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16남매 둔 미(美)부부  일주일 식비만 650달러

 

지구촌화제_리에트 리백 가족.jpg

    미 폭스뉴스 등은 플로리다주에 살고 있는 리에트(44)와 데이비드(49) 리백 부부의 사연을 전했다. 

   리백 부부는 슬하에 딸 10명에 아들 6명 등 무려 16명의 자녀를 두고 있다. 큰 아이가 21살, 막내는 올해 2살이다. 아내 리에트씨는 데이비드씨와 교제한 지 2년째 되던 스물한 살 때, 첫아들을 낳았다. 이후 그는 11번 더 출산했고, 4명의 아이들은 입양했다.

   대학에서 커뮤니케이션을 전공한 리에트씨는 16명의 아이들을 모두 홈스쿨링으로 키우고 있으며, 수학, 과학, 영어, 역사 등을 가르친 이후에는 스포츠 강습에 아이들을 데려다준다. 18명의 가족이 살고 있는 리백 부부의 집은 집안일이 어마어마하지만 아이들의 도움으로 꽤 질서정연하게 돌아간다고 한다. 식사 당번, 청소 당번, 세탁물 당번 등이 정해져있다. 시장을 보는 양도 남달라 일주일에 한 번 대형 마트에 가는데 갈 때마다 650달러씩을 쓴다. 우유 12갤런, 계란 100개, 닭고기와 감자는 약 40파운드가 기본이다. 

   리에트씨는 16남매를 기른 경험으로 양육법 책도 출간했다. 또 그는 사랑하는 사람을 잃은 군인 가족을 지원하는 자선단체에도 일하고 있다. 그야말로 슈퍼맘인 셈. 남편 데이비드씨는 부동산 중개업자다. 리에트씨는“매일 너무 바빠서 가끔 내 이름까지 잃어버리곤 하지만 아이를 키우는 건 그만큼 가치 있는 일”이라고 말했다. <*>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15 2세 아들 때문에 사라진 1020달러 file Valley_News 2018.11.02 1
14 암 환자 행세로 치료비 기부 받은 가짜환자 file Valley_News 2018.11.02 0
13 문 굄돌로 사용하며 하찮게 여긴 돌이 무려 10만 달러짜리 운석으로 밝혀져 file Valley_News 2018.11.02 0
12 올 노벨문학상 대신‘대안문학상’관심 모아 무라카미 하루키 등 4명 최종 후보 올라 file Valley_News 2018.11.02 0
11 앞발로 붓 쥐고 그림 그리는 판다 화제 온라인 통해 1점 당 약 560달러에 판매 file Valley_News 2018.11.02 0
10 118세 볼리비아 콜케 할머니 비공식 세계 최고령자로 주목 평생 독신으로 살아 아이도 없어 file Valley_News 2018.11.02 1
9 123억 가치’ 역대급 금 노다지 발견한 호주 광부 file Valley_News 2018.11.02 0
8 페이스 타임으로 아빠를 살린 3살 꼬마 소녀 file Valley_News 2018.09.08 2
7 안락사 하루 전 깨어난 기적의 소년 file Valley_News 2018.09.08 3
6 산불로 잿더미로 변한 집터에서 타버린 결혼반지 찾아 아내에게 다시 프로포즈 file Valley_News 2018.09.08 2
5 유명 프랑스 암벽등반가, 롯데월드타워 무단으로 오르다 체포 file Valley_News 2018.09.08 0
4 에베레스트에서 기적 생환한 여성 산악인 집안 계단서 굴러 떨어져 사망한 유명 산안인 file Valley_News 2018.09.08 2
3 46년간 <빅맥> 3만개 먹은 사나이 64살 은퇴 교도관 고스키, 매일 2개꼴 file Valley_News 2018.09.07 1
» 16남매 둔 미(美)부부 일주일 식비만 650달러 file Valley_News 2018.09.07 0
1 부모가 세상을 떠난 지 4년 만에 태어난 아기 file Valley_News 2018.09.07 0
Board Pagination Prev 1 Next
/ 1
{ 커뮤니티 } 더보기